티스토리 뷰

 

 

 

부귀산에서 촬영을 마치고 모래재로 내려와 행복한 무진장 버스를 기다렸다.

약 15분이 지나갔을까.. 오토바이 부대가 쫙 지나갔지만 겨우 한장 건졌다.

다른 사진가들은 모두 왼쪽에 줄을 지어 서 있었기 때문에 나는 오른쪽에서 촬영을 하였다.

50M앞에서도 구도를 잡아보고 싶었지만 일행과 함께 움직여야했기때문에 단념해야했다.

 

 

2015. 11. 1 진안 모래재

 

 

 

 

행복한 무진장 버스..

 

 

 

 

 

행복한 무진장 버스..

 

 

 

 

 

인증샷..ㅎㅎ

 

 

 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댓글
댓글쓰기 폼